Home Login Join
고객센터
공지사항
FAQ
Q&A
기업이 경영성과를 내기 위한 가장 중요한 업무는?
 
작성일 : 09-03-10 16:01
포털MPR이 왜 필요한가?
 글쓴이 : 운영자
조회 : 5,802  

인터넷 뉴스는  뉴미디어의 새로운 뉴스 매체로 급부상하고 있습니다.

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실시한 '2007년 하반기 정보화실태조사' 결과에 따르면  인터넷 이용자의 67.1%가 인터넷을 통해 뉴스기사를 보거나 읽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. 이 가운데 87.1%는 포털사이트의 뉴스서비스를 이용했습니다. 이제 포털 뉴스는 오프라인 신문을 대체하는 주요 미디어로 완전히 자리 잡혔습니다. 

국내 검색 시장 75%을 점유하고 있는 네이버의 경우 한 달에 2,000만 명 이상의 네티즌이 네이버 뉴스를 이용합니다. (전체 네티즌의 70%)  네이버 뉴스 이용자수는 뉴스 전문 사이트에 비해 4 ~ 8배나 많습니다. 또한 이용자는 하루 평균 26 페이지의 뉴스를 읽고 있습니다.

야후코리아에 따르면 “미국에서는 기자들의 92% 이상이 기사를 쓸 때 검색을 활용한다”는 조사결과가 나왔습니다. 곧 검색 결과가 관련업체의 이미지와 인지도를 높여주거나 변화시켜주는 정보창구 역할을 한다는 것이고, 검색 결과를 바꿀 수 있다면 회사의 이미지나 인지도를 업그레이드 시킬 수 있습니다.

국내 최대 검색광고 대행업체인 오버추어에 따르면 인터넷 사용자의   8.7%가 검색을 통해 제품 정보를 알게 되고, 68.3%가 제품 구입에 앞서 추가 정보를 얻기 위해 인터넷 검색을 활용합니다.  또한 42.6%가 제품 구입을 최종 결정하기에 앞서 검색을  활용하고 28.2%는 어디에서  얼마에 구매할 것인가를 찾기 위해 검색을 활용합니다.
즉 브랜드를 인지하고 구매하는 모든 과정에 검색이 활용되고  또 엄청난 영향을 끼치고  있습니다.

이 때문에 고객의 뉴스 생산과 노출은 엄청난 광고 효과와 많은 부가가치를 생산할 수 있는 마케팅 채널이 되고 있습니다. 포털MPR(마케팅피알)은 고객을 대신해 인터넷홍보의 훌륭한 가이드가 되어 드리겠습니다.


 
   
 

| 회사소개 | 인트라넷 | 나비뉴스 | 채용&헤드헌팅 | 제휴문의 | 찾아오시는길 |
Copyright (c) 나비미디어 All Right Reserved.
회사명 : (주)멘토포유 나비미디어 / 사업자등록번호 : 204-81-89722 팩스 : 02-2208-0611
통신판매업번호 : 제2008-서울중랑-0504호 전화 : 02-2208-0116
주소 : 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101 이지펠리스 4층